본문 바로가기
  • so so한 일상이 추억거리가 된다
맛집, 카페/경기도 하남

[경기도 하남시 맛집] 가성비 좋은 맛집 손만두 행복 칼국수#내돈내산

by 추억거리 2021. 9. 8.
728x90

칼국수를 좋아하는 아들 덕에 참 많은 칼국수 집을 다녔다.  한참 먹고 클 나이여서인지 식비도 만만치 않다. 이날은 칼국수가 땡긴다고 해서 참 오랜만에 간 집이다.  초등학교때 부터 쭉 다녔던 곳인데 가성비가 좋고 맛도 괜찮은 집이다.

 

 

경기도 하남시 맛집 손만두 행복 칼국수는 외관부터 좀 오래된 느낌이다.   우리 아이 초등학교때 이전부터 있던 곳이니 그럴만도 하다.. 주차장은 바로 앞에 있다.  공간이 좁지 않다.  손님이 많을시에는 이중주차도 가능해서 주차로 불편한 적은 없었던 것 같다.

 

 

사실 오면서 이곳도 가격이 올라겠지 생각하고 왔는데 물가가 많이 오른지라 .어쩔수 없었나보다 그전에는 칼국수가 6,000원이었다.  가격이 언제 오른지는 잘 모르겠다. 여하튼 우리가 좀 오랜만에 온건 맞다.

지금은 칼국수가 7,000원이다.

 

 

칼국수 2인분에 만두국 하나를 주문했다. 일단 양이 많아서 좋다.  아들이 이거 2인분 맞냐고??

그리 잘 먹던 아들이 조금 남겼다. 처음에 이곳에 왔을때 가격도 저렴하고 양이 많아서 자주 이용했다.

칼국수는 바지락칼국수다. 바지락도 제법 들었다. 아이들이 어릴때 오면 바지락 찾아 먹는 재미도 있었다.

 

 

 

이건 신랑이 주문한 만두국이다. 만두국은 사골국에 고기만두 3개와 김치만두 3개를 준다.

손만두 행복 칼국수 집은 사실 만두로 더 유명한 집이다.  홀에서 먹고 있다보면 만두를 포장해 가신분이 꽤 있었다. 아무래도 만두 좋아하신분들이 많이들 찾는 것 같다..  난 고기만두를 먹어봤다.  평소에 만두를 많이 좋아하지는 않는데 신랑이 꼭 여기만 오면 만두국을 먹어 한개 얻어 먹었다.  그래도 오랜만에 먹은지라 맛이 좋았다

 

 

 

칼국수는 면이 조금 가늘다. 그리고 국물 맛은 좋다. 처음 왔을때도 국물맛이 좋아서 자주 왔다. 하지만 김치는 그럭저럭 아주 맛있지는 않다. 그래도 보통 수준이다.  칼국수 좋아하는 아들이랑 유명한 집에 가봐도 칼국수는 그리 특별한 맛은 없더라.  그냥 시원한 국물과 면을 좋아하다보니 씹는 맛을 즐긴다.  항상 느끼지만 그래도 가성비 좋은 맛집이다. 오래된 명성만큼 지금도 손님이 끊이지는 않는다.

선선한 가을 바람에  따뜻한 국물이 먹고 싶다면 가성비 좋은 맛집 경기도 하남시 손만두 행복 손칼국수 추천한다.

 

 

728x90

댓글76